본문 바로가기

귀촌하신다구요?

빗물 빗물... 빗물

 

 

옛말에 ' 3년 가뭄은 견뎌도 석달 장마엔 거들난다 '는 말이 있다. 앞뜰에 알곡이 쨍쨍한 햇살에 한창 여물어 가야하는 이 시절에 각설이처럼 되돌아와 오늘도 또 폭우다. 처마에 물받이가 넘쳐 폭포수같이 떨어진다. 어제 반짝 햇빛에 잠시 내다 놓았던 빨래걸이가 무색하다.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'귀촌하신다구요?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  (0) 2022.08.16
갯가에 살으리랏다, 나문재를 보면...  (0) 2022.08.15
우메보시 두 쪽  (0) 2022.08.13
새벽 보름달  (0) 2022.08.12
못난이 채소?  (0) 2022.08.10

태그